작성일 : 18-08-26 01:21
가야사다
 글쓴이 : dowon
조회 : 751  

제십팔조第十八祖 가야사다伽耶舍多 Gayasata

  <조당집>에서 전하기를, 마갈다국 출신으로 가야사다는 열두 살에 승가난제의 법을 받아 교화하러 다니다가, 월지국月氏國에 이르러서, 불사를 크게 펼쳤다. 그곳에 구마라다라는 바라문이 있었는데, 외도를 믿어서 불법을 싫어하였다. 가야사다는 구마라다 집에 가서 인연의 법을 깨우쳐 주고, 그의 아버지 병의 원인을 말해주니, 구마라다가 환희심을 내고 출가하기를 원했다. 이에 그를 출가시켜 구족계를 주고 수행을 시켜서, 그가 도를 이룬 뒤에는 법을 전해 주었다. <전등록> 기사에서는, 가야사다의 모친이 위대한 신장神將이 거울을 들고 있는 모습을 꿈꾸고 태기가 있었는데 7일 만에 낳았다고 한다. 몸이 유리 같이 비쳐서 한 번도 씻기지 않았는데도 자연히 깨끗하고 향기로웠다고도 한다. 어렸을 때부터 조용한 곳을 좋아하였으며, 거울을 들고 나갔다가 승가난제 존자를 만나 출가하게 되었다. 대월지국에 가서 구마라다를 찾아, “옛날에 세존께서 수기하시기를 ‘내가 열반에 들고 나서 천년 뒤에 월지국에 대사가 나타나서 현묘한 교화를 이으리라’고 하셨는데. 이제 그대가 나를 만난 것이 이 멋진 운명에 응한 것이다.”라고 하며 구마라다를 출가시켰다. 나중에 다음과 같은 게송과 함께 법을 전했다. “종자와 마음 땅이 모두 있으니, 인연이 어울려서 싹을 내리라. 인연이 서로서로 막지 않으면, 마땅히 생겨나도 남이 아니리 有種有心地 因緣能發萌 於緣不相礙 當生生不生” 전법 뒤에 몸을 허공으로 솟구쳐서 열여덟 가지 신통변화를 보였다가 화광삼매火光三昧로 화하여 스스로 몸을 태우니, 대중이 사리를 모아 탑을 세웠다.

  진월이 찬탄 첨부한다:

            어려서 출가하고 수행에 몰입하여,

               대도를 이루고서 외지에 유행하며.

                    서방에 불종자 심어 교화 꽃을 피웠네.

   가야사다 존자의 출생과 관련된 모친의 태몽과 신비스런 탄생과정 및 신체특성 등의 설화는 비범한 존재였음을 알려주고 있습니다.

깨달음을 위하여 수행하는 하루의 삶이 세속적 욕망을 추구하는 백년의 삶보다 의미가 있다는 그분의 메시지는 출가 수행자의 인생관과 가치관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승가난제 조사를 스승으로 출가수행하고 법을 이어 받은 뒤에, 월지국 즉 인도의 서부지역 나라에까지 나아가 전법 교화하였음은 가야사다 존자의 원력과 능력이 위대했음을 알 수 있습니다.

특히, 풍경소리에 대한 법거량 선문답 (소리는 풍경이나 바람에서 오는 것이 아니고, 내 마음서 온다함) 은, 후대에 중국에서의 육조 혜능선사의 깃발 문답 (깃발이나 바람이 흔들이는 것이 아니라 내 마음의 흔들림)과 내용구조의 유사성 및 유심론적 동질성을 볼 수 있는데, 마음공부와 깨침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음이 주목됩니다.


관리자 18-08-26 22:13
 
 
 

Total 5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52 황벽 희운 (1) dowon 07-21 688
51 운거 도응 (1) dowon 07-13 595
50 동산 양개 (1) dowon 06-28 618
49 약산 유엄 (1) dowon 06-21 514
48 석두 희천 (1) dowon 06-15 773
47 청원 행사 (1) dowon 06-07 626
46 마곡 보철 (1) dowon 05-31 596
45 염관 제안 (1) dowon 05-24 603
44 장경 회운 (1) dowon 05-15 533
43 남전 보원 (1) dowon 05-06 735
42 백장 회해 (1) dowon 05-02 682
41 서당 지장 (1) dowon 04-23 739
40 마조 도일 (1) dowon 04-13 744
39 남악 회양 (1) dowon 11-12 1011
38 혜능 (1) dowon 11-01 955
37 홍인 (1) dowon 10-29 781
36 도신 (1) dowon 10-29 857
35 승찬 (1) dowon 10-19 790
34 혜가 (1) dowon 10-12 794
33 보리달마 (1) dowon 10-04 989
32 반야다라 (1) dowon 09-30 1076
31 불여밀다 (1) dowon 09-24 814
30 바사사다 (1) dowon 09-21 812
29 사자 (1) dowon 09-16 829
28 학늑나 (1) dowon 09-11 852
27 마나라 (1) dowon 09-11 847
26 바수반두 (1) dowon 09-06 971
25 사야다 (1) dowon 08-26 990
24 구마라다 (1) dowon 08-26 745
23 가야사다 (1) dowon 08-26 752
22 승가난제 (1) dowon 08-19 814
21 라후라다 (1) dowon 08-12 970
20 가나제바 (1) dowon 08-07 852
19 용수 (1) dowon 08-05 1002
18 가비마라 (1) dowon 08-02 1040
17 마명 (1) dowon 07-24 1018
16 부나야사 Punayasa (1) dowon 03-22 1129
15 협존자 (1) dowon 03-18 1236
14 복타밀다 (1) dowon 03-18 1098
13 불타난제 (1) dowon 03-18 854
12 바수밀 (1) dowon 02-07 964
11 미차가 (1) dowon 02-07 908
10 제다가 (1) dowon 02-03 877
9 우바국다 (1) dowon 02-02 897
8 상나화수 (1) dowon 01-31 939
7 아난 (1) dowon 01-28 1041
6 마하가섭 (1) dowon 01-27 1055
5 석가모니불 (1) dowon 01-26 1003
4 조당祖堂 전등傳燈 법연法緣 회고 回顧 (1) dowon 01-25 958
3 석존 성도절을 맞으며 (1) dowon 01-23 1158
2 무술년 담선법회 (1) dowon 01-23 808
1 담선법회 (1) dowon 11-18 886